보도자료

홍보센터

전승재 KG이니시스 렌탈사업실장(상무) 인터뷰

“고객이 요청하면 무엇이든 렌탈화해 서비스로 제공할 계획입니다. 기존 카드할부와는 다른 장점으로 승부를 걸겠습니다”

전승재 KG이니시스 상무의 각오다. 전자지급결제대행업체로 알려진 KG이니시스는 최근 신사업 준비로 분주하다. 렌탈 서비스의 지불수단화(렌탈페이)가 신사업 핵심이다. IT조선은 7일, 렌탈사업실장으로서 신사업을 총괄하는 전승재 상무로부터 렌탈페이의 특장점과 서비스 개발 계기, 향후 계획에 관해 들어봤다.

전승재 KG이니시스 상무 / 김동진 기자
1998년 설립된 KG 이니시스는 전자지불결제대행(PG, Payment Gateway) 서비스를 주력하고 있다. PG란 인터넷쇼핑몰의 결제처리와 정산업무를 위해 인터넷쇼핑몰을 대신해 은행, 신용카드사 등과 계약을 맺고 이들로부터 결제 대금을 지급받아 일정수수료를 공제한 후 인터넷쇼핑몰들에게 지급하는 서비스다.

“중소 가맹점도 렌탈시장에 쉽게 진출하는 계기 만들 것”

KG이니시스는 현재 국내 온라인 결제 시장에서 점유율 27%로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다만 2위와의 격차는 크지 않다. KG이니시스가 신사업 발굴에 적극 나서는 배경이다. 특히 KG이니시스는 신사업을 발굴하며 중소 가맹점에 도움을 줄 방안이 무엇인지 고심했다. 그 결과 진입장벽이 높은 렌탈시장에 중소 가맹점이 쉽게 진입할 수 있는 판로를 열어줄 방안으로 렌탈사업을 구상했다.

전승재 상무는 “중소 가맹점은 초기 인프라와 물품 대금을 마련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운영자금, 계약관리, CS처리 등 추가적인 인적·물적 자원 등의 여러 진입 장벽에 막혀 있다”며 “급성장 하는 렌탈 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이유다”라고 말했다.

그 결과물은 3월 출시한 렌탈페이다. 렌탈 페이 서비스는 소비자가 원하는 어떠한 상품이라도 구독경제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게 만든 서비스다. 소비자가 온라인 쇼핑몰 판매 상품 중 원하는 것을 직접 선택해 결제방법으로 렌탈페이를 선택하면 된다. 12개월~60개월까지 분할 결제가 가능하다. 판매자는 소비자가 렌탈페이로 상품을 결제하더라도 현재 이용중인 전자결제서비스의 정산 주기에 따라 판매대금을 일시불로 정산받는다.

전 상무는 “렌탈페이를 활용하면 초기자본과 렌탈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인프라를 KG이니시스가 담당하기 때문에 이같은 고민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며 “렌탈 시장에 진입하고 싶은 기업이라면 기존 PG시스템에 연동만 하면 자사 쇼핑몰에서 고객에게 렌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고안했다”고 설명했다. 또 하나의 결제수단으로 렌탈페이만 추가하면 된다고 덧붙였다.

결제수단으로 적용된 렌탈페이 예시 / KG이니시스
전 상무는 “고객이 요청하면 무엇이든 렌탈화하겠다는 각오다”라며 “이같은 일은 렌탈페이가 지불 수단이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렌탈페이 제휴사 확대

KG이니시스는 기존 렌탈사가 다루지 않는 품목인 여성의류, 명품백, 유아동용품뿐 아니라 여행 상품까지 구독경제 방식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제휴사 확대에 매진하고 있다.

렌탈페이 서비스 적용 예시 / KG이니시스
전승재 상무는 “일시불로 구매하기 부담스러운 명품백이나 전자기기 등 값비싼 제품을 최대 12~60개월까지 분할 결제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소비자가 여행을 원한다면 여행상품까지 렌털화해서 월별로 분산 결제할 수 있도록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승재 KG이니시스 상무 / 김동진 기자
KG이니시스는 이를 위해 최근 인테리어·패션상품 플랫폼인 ‘텐바이텐’과 홈 라이프 전문 브랜드 ‘린나이몰’, 프리미엄 가전 전문기업 ‘게이트비젼’ 등에 렌탈페이 서비스를 순차 연동한다. 또 식품과 화장품, 청소대행 등 업체와도 제휴를 협의하고 있다.

전 상무는 “렌탈페이를 이용하면 가맹점주 입장에서 자사몰에 고객을 유입시키는 또 하나의 동력을 얻는 것이고 소비자 입장에서 비싼 물건값을 한번에 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상호 이익이다”라며 “이번 신사업이 3년 내 KG이니시스의 매출 수익 5% 이상을 담당할 수 있도록 서비스 정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출처 :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21/05/07/2021050702021.html

텐바이텐·린나이몰·게이트비젼 등 렌탈페이 서비스 오픈

ⓒKG이니시스
ⓒKG이니시스

국내 전자결제 1위 업체 KG이니시스가 신개념 결제 서비스인 ‘렌탈페이’가 사세를 확장한다.

KG이니시스가 지난 3월 런칭한 렌탈페이 서비스는 소비자가 원하는 제품을 최대 12~60개월까지 월 분할 결제로 구매 가능하다.

동시에 온라인 사업자는 고액 상품을 할부 수수료 부담없이 기존 결제 수수료와 정산 주기 그대로 판매할 수 있는 결제 수단이다.

KG이니시스는 디자인소품·인테리어·패션상품 생활감성 플랫폼인 ‘텐바이텐’, 홈 라이프 전문 브랜드 ‘린나이몰’, 프리미엄 가전 전문기업 ‘게이트비젼’과 제휴를 맺고 이들 플랫폼에서 렌탈페이 서비스가 순차 연동된다고 6일 밝혔다.

이어 디지털 가전·가구·패션·레저·골프용품·반려동물 용품 등 다양한 카테고리에 지속적으로 범위를 확대해 새로운 소비 형태를 제안할 예정이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렌탈페이 서비스를 다양한 제휴처로 확대해 고객 접점과 소비 경험을 확장하는데 주력할 것”이라며 “이용자와 기업을 유연하고 강하게 연결해 진화된 디지털 비즈니스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렌탈페이 전용 제휴 카드를 출시하고 이용자에게 카드 프로모션 혜택을 준비 중”이라며 “대형 온라인 쇼핑몰과 제휴를 통해 저렴하고 다양한 제품을 렌탈 서비스로 기획 중”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https://www.ebn.co.kr/news/view/1482590/?sc=Naver

글로벌 가맹점 거래액 증가, 신규영역 진출 등 호실적 견인
“올해 매출 1조1000억원, 영업이익 1100억원 달성 목표”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KG이니시스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6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2% 증가했다고 29일 밝혔다. 1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25.8% 늘어난 2419억원을 기록했다.

KG이니시스의 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도 1417억원, 139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11.8%, 26.1% 증가했다. 이커머스 시장이 올 1분기에도 고성장 기조를 이어가며 주요 글로벌 가맹점의 거래액 증가, 신규영역 진출 등이 호실적을 이끌었다는 분석이다.

특히 고수익 가맹점들을 중심으로 거래액이 크게 성장하며 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지난해부터 이어진 배달, OTT 업종 등에서의 거래액 호조가 지속되는 가운데 라이브커머스, 차량 판매, 보험사, 인테리어 등 신규 영역에서 다수의 가맹점을 확보하고 있다.

자회사 KG모빌리언스의 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601억원, 영업이익 112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동기대비 각각 62.4%, 21.6% 증가했다. 휴대폰 결제서비스 실적이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갔고, 신용카드 결제 거래액은 전년동기대비 4000억원 늘어난 1조4500억원을 달성했다.

KG에듀원도 1분기 12억6000만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며 전년동기대비 100%가량 성장했다. 지난해 11월 새롭게 편입된 자회사 KG할리스에프앤비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장 운영에 어려움을 겪으며 지난 1~2월 적자를 기록했다. 하지만 확진자 추세가 완화된 지난 3월부터는 흑자전환에 성공했으며, 매출 확대를 위한 배달 서비스 확대, 신메뉴 출시 등 실적 성장을 본격화하고 있다.

KG이니시스는 이달 중 선불전자지급 수단 발행업 등록을 완료하며 14만 가맹점을 대상으로 신규 서비스 런칭을 검토 중에 있으며, 최대 60개월 분할 결제가 가능한 결제 서비스 `렌탈페이`를 런칭하고 주요 가맹점 확보에 나서고 있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회사는 올해 연결기준 매출 1조1000억원, 영업이익 11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기존 및 신규 사업 확장과 더불어 백신 접종이 확산되는 올 하반기에는 항공, 여행, 티켓 업종의 거래가 회복될 가능성이 있어 이에 따라 추가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출처: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2545286629021040&mediaCodeNo=257&OutLnkChk=Y

14만 가맹점 대상 선불결제서비스 신사업 다각도 구상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KG이니시스는 선불전자지급 수단 발행 및 관리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금융감독원에 전자금융업 등록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KG이니시스에 따르면 최근 선불전자지급 수단 발행업 등록을 위한 금감원 실사를 마치고 라이센스 등록에 대한 최종 승인을 받았으며, 등록과 동시에 화폐 및 포인트 등을 충전하고 결제하는 방식의 서비스를 즉시 제공할 수 있게 됐다.
 
KG이니시스는 14만 가맹점을 대상으로 선불결제 서비스를 활용한 신사업을 다각도로 구상 중이며, 금융사들과 제휴를 통해 PLCC(상업자표시신용카드), BNPL(Buy Now Pay Later), 소액 투자 등 금융 부분 신사업까지 꾸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KG이니시스가 확장 중에 있는 온·오프 통합결제, 간편결제 서비스를 활용해 온라인 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사용처까지 확보해 결제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이번 선불전자지급 수단 발행업 등록을 통해 KG이니시스는 기존의 PG, VAN 사업 영역과의 시너지는 물론 언제든지 다양한 사업 영역으로 확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전자금융업자들이 영위할 수 있는 금융업 영역이 확대되고 있는 만큼 새로운 혁신서비스를 개발해 결제시장 지위를 확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2374726629019072&mediaCodeNo=257&OutLnkChk=Y
[KG이니시스 🚀5분🚀만에 부가세 매출신고 따라하기]

 

 

부가세 신고 기간마다, KG이니시스 매출에 대해 신고하기가 어려웠던 분들!🙋🏻‍♀️🙋🏻‍♀️

그런 분들을 위해, #부가세_매출신고_따라하기 영상을 준비했습니다!

KG이니시스와 함께, 쉽고 빠르게 부가세 매출 신고하세요~!

카드 결제전용 앱 오픈…장기 무이자로 공사비 결제 가능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KG이니시스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그린리모델링` 이자 지원사업에 참여하며 카드 결제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국토교통부의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단열 성능 향상과 창호교체 등 노후화된 기존 건축물을 교체해 에너지 효율과 성능을 개선하는 동시에 쾌적하고 건강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국토교통부는 노후 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 공사비에 대한 이자를 지원한다.
 
공사비 이자 지원 방식은 카드사 최대 36개월 장기 무이자의 형태로 운영되고 있으며, KG이니시스는 삼성·롯데 카드를 통해 공사비 장기 무이자 할부 카드 결제가 가능할 수 있도록 그린리모델링 전용 앱을 구축했다.
 
기존에는 은행 대출을 통한 그린리모델링 이자 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은행을 직접 방문해 대출 관련 서류들을 제출해야 공사비 이자 지원을 받을 수 있었다. 그러나 KG이니시스가 제공하는 그린리모델링 전용 앱을 통해 은행 별도 방문과 대출 관련 서류 제출 없이 간편하고 빠른 카드결제를 통해 장기 무이자로 공사비 결제가 가능해졌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정부가 추진하는 그린뉴딜 사업인 `그린리모델링`은 온실가스 감축 뿐만 아니라 지역의 일자리 창출, 시민 생활환경 개선 등에 효과적인 사업이다. KG이니시스가 올해 본격적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선포한 만큼 이번 그린리모델링 사업 참여로 환경과 사회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에너지 성능 개선과 환경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에 차별화된 결제방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처: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2617446629013824&mediaCodeNo=257&OutLnkChk=Y
中 텐센트와 제휴…국내 14만개 가맹점서 온라인 결제 가능
가맹점은 원화 또는 달러 중 선택해서 판매대금 수금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KG이니시스는 중국 소비자들의 국내 온라인 쇼핑을 위해 중국 간편결제 `위챗페이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중국 소비자들의 국내 여행과 오프라인 구매가 어려워지자 KG이니시스와 중국 텐센트는 제휴를 맺고, KG이니시스의 국내 14만개 가맹점에서 판매하는 상품을 위챗 앱의 QR코드 스캔을 통해 간단하게 온라인 결제가 가능할 수 있도록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중국의 간편결제 서비스인 위챗페이는 텐센트 그룹이 운영하는 모바일 결제 플랫폼으로, 월 평균(MAU) 8억명이 사용하고 있다. 현재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64개 국가 및 지역에서 서비스되고 있다.
 
`위챗페이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맹점에서 결제 QR코드를 인식하면 해외 중국인 소비자나 국내 중국인 유학생 등 중국 소비자들이 손쉽게 국내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가맹점들은 글로벌 이커머스 트렌드에 발맞춘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G이니시스의 `위챗페이 온라인 결제 서비스`는 글로벌 결제 제공사와 현지 언어를 사용하는 복잡한 계약없이 KG이니시스와의 계약만으로 사용 가능하다. 중국 소비자는 현지 통화로 결제할 수 있으며 가맹점은 원화나 달러 중 선택해서 정산을 받을 수 있다. KG이니시스가 소비자 클레임을 중간에서 중계하기에 가맹점은 판매에 집중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이번 `위챗페이 온라인 결제 서비스` 제공을 통해 KG이니시스의 14만개 가맹점에는 중국 시장 진출의 길을 열어주며, 가맹점의 매출 증대와 중국 소비자에게는 편리한 소비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KG이니시스 가맹점에게 실질적인 이익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3263606629011856&mediaCodeNo=257&OutLnkChk=Y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KG이니시스는 글로벌 신용카드 데이터 보안 인증 `PCI DSS V3.2.1`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PCI DSS(Payment Card Industry Data Security Standard)는 비자, 마스터,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JCB 등 글로벌 카드사에서 정보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협의회를 설립해 개발한 데이터 보안 표준 인증으로, 해외에서 비즈니스를 하는 기업이라면 반드시 갖춰야 할 필수 인증으로 꼽힌다. KG이니시스는 지난 2014년 업계 최초로 PCI DSS 인증을 획득한 이래 8년 연속 인증 획득을 유지하고 있다.

KG이니시스는 국내 인증업체인 로이스를 통해 PG서비스, 온·오프라인 VAN서비스, POS·키오스크, 카드 본인인증 등 서비스 영역 뿐만 아니라 주 전산센터와 가산, 대전 DR센터를 포함해 △네트워크 보안 △카드소유자 데이터 보호 △취약점 관리 △강력한 접근통제 △네트워크 모니터링 및 테스트 △엄격한 보안정책 등 12개의 주요 영역에서 415개 항목을 심사받아 가장 높은 레벨1 단계 인증을 획득했다.

KG이니시스 정보보호팀 관계자는 “최근 정부 방침에 따라 일정 수준의 정보보호 요건을 충족하지 못한 기업은 신사업을 영위할 수 없는 환경이 됐다”며 “KG이니시스는 업종 대표기업으로서 PCI-DSS 인증 뿐만 아니라 감독 기관 검사·감독, 대외기간 수검, ISMS인증을 포함해 연간 80여건 이상의 대외 기간의 수검을 받으며 대외적으로 가장 투명하게 `정보보호 수준`을 검증받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2653526628987256&mediaCodeNo=257&OutLnkChk=Y

원하는 상품 골라 60개월까지 분할 결제…판매자는 일시불 정산 받아
상반기 중 가구, 가전, 골프용품, 취미용품 등 상품 구매 확대

[이데일리 이대호 기자] KG이니시스가 구독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개념 결제 서비스인 ‘렌탈페이’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렌탈 페이’ 서비스는 소비자가 원하는 어떠한 상품이라도 구독경제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게 만든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소비자가 온라인 쇼핑몰 판매 상품 중 원하는 것을 직접 선택해 결제방법으로 렌탈페이를 선택하면 된다. 12개월~60개월까지 분할 결제가 가능하다. 판매자는 소비자가 렌탈페이로 상품을 결제하더라도 현재 이용중인 전자결제서비스의 정산 주기에 따라 판매대금을 일시불로 정산받는다.

KG이니시스는 온라인 명품거래 오픈마켓인 ‘필웨이’를 통해 렌탈 페이의 첫선을 보였고 올해 상반기 중으로 가구, 가전, 골프용품, 취미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렌탈페이로 구매할 수 있게 준비한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렌탈페이는 구매자와 온라인 사업자 모두 부담 없이 온라인을 통해 결제부터 계약까지 언택트로 렌탈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구조를 제공하기 때문에 KG이니시스와 함께 성장해 온 10만여개의 가맹점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2535446628984632&mediaCodeNo=257&OutLnkChk=Y

신규 가맹점 대상 보증보험가입 면제·바로오픈 서비스 제공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국내 전자결제 업체 KG이니시스는 소상공인의 온라인 성공 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소상공인 동행 프로그램`을 12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KG이니시스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소상공인들은 아이템만 있으면 즉시 온라인 판매가 가능할 수 있도록 `보증보험가입 면제`와 `바로오픈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이를 통해 KG이니시스는 온라인 창업을 고민하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필요한 창업 진입장벽 해소와 서비스 오픈 대기 시간 제로(Zero)화를 지원하고자 한다.

KG이니시스의 `바로오픈 서비스`는 전자결제 서비스 계약 절차와 카드사 심사에 걸리는 시간으로 PG서비스 신청 즉시 쇼핑몰을 통해 거래가 이뤄질 수 있도록 결제서비스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또 신규 가맹점 대상 `보증보험 가입 면제`로 보험료 납부 부담까지 줄여주는 등 실질적인 소상공인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쇼핑몰을 새롭게 오픈해도 PG사와의 전자결제 서비스 계약 절차 및 카드사 심사 등으로 인해 실제 매출이 발생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는 이커머스 사업 특성 상 처음 온라인 쇼핑몰을 창업하는 소상공인은 사업초기 자금 확보와 현금 유동성을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수 밖에 없다.

또 전자상거래를 통해 상품을 판매하고 PG사가 제공하는 전자결제서비스를 이용하려고 하는 쇼핑몰은 거래의 상호안정성과 구매자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보증보험을 필수적으로 가입해야 하며 보험가입에 따라 거래액을 정산받게 된다.
 
KG이니시스의 `바로오픈 서비스`와 `보증보험가입 면제`는 이커머스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소상공인 가맹점들이 사업 초기에 겪게 되는 경제적 부담과 운영상의 어려움을 지원함으로써 장기적으로 소상공인과 동반성장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G이니시스 관계자는 “소상공인이 온라인 시장에 빠르게 정착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국내 PG사 중 유일하게 즉시 결제서비스에 관한 특허권을 출원하는 등 소상공인의 이커머스 진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KG이니시스의 주요 파트너인 중소가맹점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고 이들과 동반 상생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